워크뷰의 맛있는 도보여행

비틀호(beetle) 타고 떠나는 규슈 일본여행 후쿠오카 하카타항으로 고고

해외여행/일본 규슈

편안하고 즐거운 일본 여행의 시작은 비틀호와 함께 하여 더욱 좋았다

 

 

거의 일 년 만에 일본 여행을 다시 가게 되었다  

어쩌면 일본은 부산에서 가까운 나라이기 때문에 일 년에 한 번씩은 나가는 것 같다

 그리고 일본은 비행기보다는 부산항에서 출발하는 비틀호를 타고 나가는 편인데

 아침 8시 30분에 출발하여 약 2시간 50분 정도 지나면 하카타항에 도착을 하게 된다.

 

선박이라고 하기에는 너무나 편하고 안락하여 마치 비행기를 타고 가는 그런 느낌을 갖는 비틀호이다

 오늘 타고 가는 비틀호는 다른 배들처럼 물 위를 떠서 가는 것이 아니라

바닷속에 수중 날개가 들어가서 선체를 물 위에 띄우고 물에서 2m 정도 높이 뜨서 하늘로 날아가기 때문에 바다 위를 나는 비행기라고 부른다

이렇게 바다 위를 나는 비행선 비틀 제트포일을 타고 일본 여행을 간다는 것은 또 하나의 즐거움이 될 수가 있다

 

일본여행은 비틀호를 타야 하는 이유

높은 취항률 

연간 취항률 98%(2011년도 기준, 태풍 등 악천후 포함)


안전/안정 운항

파고 3m, 풍속 19m까지 초고속으로 운항 가능!

정시운항을 약속합니다.


탁월한 승선감

바다의 비행기 제트포일

안락하고 편안한, 차원 높은 승선감을 제공합니다.


안전성과 쾌적성의 비밀

미국 보잉사에 의해 개발된 항공기술

비틀은 보일 929를 라이센스 생산한 것입니다.


시속 80km의 스피드

가스 터빈의 강력한 힘으로 해수를 흡입 후 분사하는 

워터제트에 의해 강력한 추진력을 얻게 됩니다.


파도에 강한 이유

선체를 해수면에서 2m 정도 부상시켜 운항

2m 이하의 파도에는 거의 흔들림이 없습니다.

01

수중 날개를 올린 상태

(그림은 정면 수중 날개만 인양한 상태)

정박 중이거나 수심이 얕은 해역에서 항해시에는 수중 날개를 인양하고 있습니다. 후부의 수중 날개도 후방에 인양한 채로 항해가 가능합니다.


02

수중 날개를 내린 상태

전후의 수중 날개를 내린 상태입니다. 이대로 시속 약 13km의 속도로 부상 지점으로 향합니다. 그리고 일시 기항시 등 수심이 깊은 경우에는 이 상태로 대기합니다.


03

부상 

(테이크오프라고도 함)

엔진의 출력을 높이면 점차 속도가 증가하여 시속 약 46km에 도달하면 수중 날개의 효과로 부상이 시작됩니다. 이때, 수중 날개의 플랩을 낮추고 양력을 증가시켜 나갑니다.


04

익주 

(부상이 완료된 상태입니다)

엔진 출력을 최대로 하면 속도는 시속 약 80km에 달합니다. 이때 선체 후부의 워터 제트 노즐에서 분당 180 톤에 달하는 바닷물이 분사됩니다

 

 부산항에 도착하면 먼저 비틀 안내 데스크에 가서 좌석 지정을 받고 이어 출국장에서 출국 수속을 하면 된다

 출국 수속을 마치고 이제 비틀로 탑승을 하면 일본으로의 출발은 거의 끝난 편이다

 

오늘의 파도는 1m~1.5m 라고 한다

비틀호는 바다위를 2m 뜨서 날아가므로 이정도 파도는 아무런 영향을 받지 않는다.

 

여건이 된다면 그린석을 타고 가는게 좋다

바다위의 특등석이며 단 16명만 그 자리를 누릴수 있기 때문이다.

 

탑승장으로 나오니 저기 비틀호가 보인다

보기에는 작아 보이지만 승객을 무려 190명을 태우고 바다위를 날아다닌다.

 

비틀이 2대가 정박해 있었는데

오늘 타고 갈 비틀은 우측에 있는 선박이다.

 

 비틀호 탑승을 하면 친절한 미소로 반겨주는 비틀 승무원들의 그 모습에 먼저 마음이 밝아지고 기분이 좋아진다

 표를 보여 주면 내가 가야 할 좌석 번호를 보고 그 자리로 손짓으로 안내를 하여 준다

 

비틀 선내의 약도

1층 보통석 97석, 그린석 16석

2층 보통석 78석

 그 자리에 앉아서 내부를 바라보면 정말 일반 여객선에서 보는 것과는 다르게 너무나 깨끗하고 안락한 모습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일층 맨 앞 좌석은 그린 석이라 하는데 여기에 탑승을 하게 되면 우선적으로 탑승과 하선을 할 수 있다.

 

오늘 여행은 일반석에 앉아서 떠나는데 좌석 팔걸이에 휴대폰 충전기 단자가 내장되어 있어 

 케이블만 가지고 있으면 언제든지 휴대폰을 충전하여 다닐 수 있게 하여 주고 있다

 

 그리고 의자도 뒤로 알맞게 젖혀져 더욱 편안한 여행을 즐길 수 있으며 뒤에 헤드레스트는 높낮이 조절이 가능하여

 자신의 몸에 맞게 조절을 하여 긴 시간 동안 수면을 취할 때 아주 편리하다

 

 그리고 뒤편으로 가면 캐리어를 넣을 수 있는 공간과 여러 가지 잡지책과 신문을 비치하여 선박에서의 항해 동안 무료하지 않게 하고 있다

 

2층으로 올라가면 일층과 마찬가지로 쾌적한 환경에서 여행을 할 수가 있으며 선박의 뒤쪽으로 가면 여기에도 잡지와 신문이 비치되어 있어

 여행하는 동안 독서를 할 수가 있다

 

이제 부산항을 출발하여 하카타항으로 가고 있다.

날은 흐리지만 부산항대교의 위용은 정말 보기에 좋다.

 

 

자리에 앉아 잠시 눈을 감고 수면을 취하고 눈을 떠보니 어느새 2시간 50분이란 시간이 흘러 하카타항에 도착을 하였다

 

 하카타항에 도착을 한 후 출국 수속을 하고 즐거운 일본 여행을 시작한다

 

하카타항 입구로 나오면 이렇게 긴 굴절버스가 자주 다니는것을 볼 수 있다.

 

하카타항을 출발하며

 

 그리고 즐거운 일본 여행을 마치고 이제 다시 비틀호를 타고 하카타항에서 부산항으로 이제 귀국을 하는 시간이다

 귀국을 할 때에는 탑승장에는 비틀 호의 추억을 남길 수 있게끔 포토존이 설치되어있으며

 

 이 포토존을 이용하여 즐거운 추억의 사진을 남길 수가 있다 

 즐거운 추억 사진을 찍으며 즐거워하는 여행객을 보며 나 또한 같이 즐거워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비틀에 탑승을 하여 자리에 앉은 후 앞 좌석 포켓에 있는 책자들을 보니 선내 면세품을 구입할 수 있는 쇼핑 책자가 비치되어 있었다

 쇼핑 책자에는 여러 가지 고급술 그리고 선내에서 마실 수 있는 커피 캔 맥주 음료 그리고 삼진 어묵이 실려 있었다

 

 나는 캔 맥주를 주문하여 인증샷을 남기고 선물로 주기 위하여 배낭에 집어넣었다

 

 그리고 비틀호 안에서는 와이파이가 가능한데 여기 안내서에 적힌 대로 와이파이를 실행하면 일본과 우리나라를 왕복하는 중에도

 비틀호 선박 안에서 무료로 와이파이를 즐길 수가 있다

 

 가는 시간은 왜 이리 더 짧게 느껴지는지 출발한지 얼마 되지도 않은 것 같은데 벌써 부산항에 도착을 하였다

 눈앞에 부산항 대교 상판이 보이고 곧이어 하산을 하고 입국심사를 마친 후 부산항으로 나왔다

 

 부산항입구에서 바라본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야경과 간판이 이곳이 대한민국 땅 부산임을 다시 한 번 알게 하고 있다.

짧다면 짧은 기간 길었다면 긴 시간의 즐거운 일본 여행을 마치고 돌아왔다.

 

일본 여행은 무엇보다 비틀 호가 있어서 더욱더 편리하고 안락한 여행을 즐길 수 있게 된 것에 대하여 너무나 감사를 표하고 싶다

비틀 홈페이지 --> http://www.jrbeetle.co.kr/kor/

 

상기 포스팅은 JR큐슈고속선 비틀과 (주)여행가는길(http://goontravel.kr/)이 공동으로 지원해서 다녀온 후기입니다.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전화번호 : 1688-7677
주소 : 부산 동구 초량동 45-39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동구 초량동 45-39 |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