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도는 우리땅 크리스마스 트리 툭 하면 들고 일어나는 일본의 독도망언 이 말에 대하여 우리땅임을 알리는 한 교회의 크리스마스트리 자랑스럽다! 더보기
황령산속의 겨울이 만들어낸 마이산 발걸음을 내딛다 발아래 보이는 얼음에 발길을 멈춘다 많이 본듯한 모습이다 어찌 모양이 이리도 마이산을 닮았는고^^ 마이산을 닮은 듯한 두 얼음기둥^^ 더보기
크리스마스 트리가 있는 거리 부산의 밤거리를 걷다보면 눈이 매우 즐겁다! 물론 크리스마스트리 덕분이다! 매서운 겨울의 칼바람이 옷깃을 세차게 파고 드는 이 겨울에, 만약 크리스마스 트리가 없는거리를 생각해 본다면 어떨까? 아마 끔찍한 추위의 겨울만이 기다리고 있을것이다 (상상도 하기 싷다는...) 해운대 온누라교회의 크리스마스 트리 해운대 장산지하철역 위의 크리스마스 트리 해운대 장산역 위의 거리 덕천지하상가 크리스마스 트리 덕천지하철역의 크리스마스 트리 유엔로타리에 있는 산성교회 크리스마스 트리 화명동 대림아파트 입구의 크리스마스트리 더보기
황련산벛꽃할머니 다시 만날수 있을까요? 황령산을 다시 찾았다. 오늘은 임도로만 걷는것이 아니라, 봉수대정상을 경유하는 등산로를 걸어볼 작정이다. 출발은 역시 남구도서관으로 하였다. 아침 일찍 대연 4거리에 있는 쇠고기국밥집에서 간단한 요기를 한후 출발하는데, 쌀쌀한 날씨의 영향으로 식당중앙에는 난로가 피어져 있다. 난 당연히 난로 바로옆에 앉아서 식사를 하였죠^^ 쌀쌀한 날씨의 영향으로 식당 중앙에 피어 있는 난로. 남구 도서관부터 바람고개쉼터까진 몇일전과 같은 코스인데, 오늘은 봉수대및 황령산정상으로 갈 예정이라서, 쉼터에 있는 안내판에서부터 산길을 걷기 시작하였습니다. 조금 오르기 시작하였는데, 난 발길을 멈추고 말았습니다. 편백숲의 나무사이로 비취어 오는 햇살이 너무 환상적이었기 때문입니다. 상당히 부드럽고 따스한 햇살이 편백나무 숲을 .. 더보기
오랫만의 황령산 임도산책 오랫만에 황령산을 찾았습니다! 초겨울의 황령산은 황량하기 그지 없을것 같았는데, 울긋불긋 밝은색의 등산복을 입은 도보인들의 행렬에 밝고 따뜻한 산책길이 되었습니다. 저는 남구도서관에서 부터 출발하였는데,평소와는 반대의 방향으로 가 보얐지요. 남구도서관뒤 갈림길에서의 이정표 남구청에서 신경을 많이 쓴 모양입니다 이정표가 모두 새것으로 바뀌었습니다 훨씬 보기가 좋게 말이죠^^ 해뜨기전의 황령산 임도입니다. 황령산은 임도가 이렇게 자갈로 잘 깔려져 있어서 남녀노소 할것 없이 누구나 쉽게 도보겸산책을 할수 있게끔 시설이 아주 잘 되어 있습니다. 저 멀리 보이는 봉우리가 사자봉입니다. 제가 어릴적에 황령산을 갈때 전 어떤 사람이 누워있는 형상으로 이해를 하였습니다. 걸어서 도착한 곳이 동천고 뒤 갈림길입니다... 더보기
제1회 광복로 크리스마스트리축제를 다녀오다 광복로의 크리스마스트리축제를 다녀왔습니다 12월 1일 부터 내년 1월 3일까지 치루어지는 이 행사는 제 1회로 개최 되었는데 15일 개관을 앞둔 롯데백화점 그리고 광복 상인들의 상권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이미지 출처 http://www.btcf.kr/ 구,시청앞 자리 광복로 입구에는 매년 크리스마스트리가 점등되었었죠! 하지만 ,오늘처럼 이렇게 차 없는 거리를 만들고, 그 자리에 크리스마스트리로 가득 장식한것은 아주 긍정적이라고 봅니다! 이미지 출처 http://www.btcf.kr/ 광복로입구의 시작을 알리는 크리스마스트리 어른 키보다도더큰 트리들 썰매를 끄는 루돌프사슴을 비롯하여, 트리의 아름다움을 찍기위해 모여든 사진작가들과, 서로 사랑의 눈빛을 전달하는 젊은 연인들, 엄마 아빠 손을잡고 .. 더보기
G STAR 2009 in Busan 난생 처음으로 게임전시회에 다녀오다. 난생 처음으로 게임전시회에 다녀왔다. 게임이라고는 겔러그,그리고 버블터뜨리기 등이 할수있는 게임의 전부인데! 예전에 간혹 지인들을 만나면 같이 스타하러 가자고 많이들 그러하였지만,못한다고 빠지기가 일수였고.그러한 게임들은 평소에 해 오던 단순힌 게임이 아니라,두뇌의 빠른 회전과,손가락의 민첩함등등이 함께 조화를 이루어야만 할수있는 게임이었기 때문이었다. 초등학교 문방구앞 무술전자게임도 할줄 모르는 사람이다 -.- 나의 기억에 오늘 벡스코에서 제과제빵박람회가 마지막날 이라는 생각에 발길을 움직였다. 센텀시티지하철역에 내리자 온 기둥에 온라인게임의 대형홍보물이 붙어있다.벡스코로 다가갈수록 벽면까지 대형광고의 물결이다.순간 나는 지금 여기 서 있는 곳이 어디지? 현실인가!아니면, 게임속의 세계에 내가 들어와 .. 더보기
새로 오픈한 피시방의 고객서비스 굿! 모 피시방입니다! 출출한 시간대의 손님들에게 만족감을 주는 토스터로 갓 구운 토스트와 딸기잼, 그리고 따끈한 커피를 주네요^^ 그 동네에 간다면 다시 가고파지는 그러한 피시방입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