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내여행/절

익산 미륵사지 유적 유네스코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

익산 미륵사지 유적 유네스코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

익산여행 가볼만한곳



세계유산 백제역사유적지구 미륵사지 표지석


미륵사지 석탑 해체후 복원 작업 진행중


미륵사지 안내판





미륵사지 당간지주

보물 제236호

당간은 절에서 행사나 의식이 있을 때 깃발을 달아두는 장대로 주로 사찰 입구에 세워둔다. 당간을 양쪽에서 ㅈ탱해 주는 두 돌기둥을 지주라 한다.

당간지주는 신성한 영역을 표시하는 구실을 하였기 때문에 삼한시대 '솟대' 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한다. 통일신라시대 미륵사지가 남쪽으로 확장될 때 남회랑 안에 당간지주2기를 세웠다 

지금은 지주만 약 90m의 간격을 두고 남아 있는데 그 크기와 양식, 제작 기법이 같다.높이 4.5m의 지주 바깥면에는 가장자리와 중아에 띠가 있고, 안쪽에는 당간을 고정하기 위한 구멍이 

뚫려 있다.지주를 지탱하는 기단에는 문양이 새겨져 있다. 미륵사지의 당간은 서탑을 해체할 때 출토된 석재의 형태로 보아 돌로 만든것임을 알수 있다.







미륵사지 석탑 복원현장으로 들어가 보자.



사리장엄 발견




















익산 미륵사지 

전북여행에서 가볼만한곳이다.


본 포스팅은 전라북도와 전북관광협회의 초청으로 다녀온 후기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익산시 금마면
도움말 Daum 지도